나쁜 사마리아인들

나쁜 사마리아인들 - 10점
장하준 지음, 이순희 옮김/부키

적극적으로 추천하는 책입니다. 이미 많은 사람들이 읽었으리라 생각되는데, 아직까지 읽어보지 못한 분들에게 추천하고 싶습니다. 원래 이 책을 알게 된 것은 국방부의 불온서적 사건 때문입니다. 외국에서 더 인정받는 세계적인 석학 장하준 교수가 쓴 책인데, 대체 무엇때문에 불온서적으로 뽑혔을까 하는 의구심에서 책을 사서 보게 되었는데, 국방부에게 고맙다는 인사를 하고 싶을 정도입니다.
WTO, IMF, 신자유주의.. 이런 것에 대해서 좋은 감정을 가지고 있었다면, 이 책부터 읽어 보기 바랍니다. 우리의 우매함과 어리석음에 대해서 깊은 통찰을 줄 것입니다.
또한, 이 나라의 국방부라는 조직이 얼마나 한심한 지를 알 수 있을 것입니다.

두가지 질문을 해 보죠.
1. 선진국은 후진국들이 자기처럼 선진국이 되기를 원할까?
2. 선진국은 신자유주의 경제학을 그래로 따르면서 선진국이 되었을까요?

이 두가지 질문에 근거해 보면, 신자유주의 경제학의 태생부터가 의심스러울 수 밖에 없습니다. 물론, 장하준 교수는 신자유주의 경제학을 완전히 배척하지는 않지만, 좀 더 객관적인 시각에서 신자유주의 경제학의 주장을 분석하고, 문제점에 대한 대안을 제시하고 있습니다.

우리나라가 선진국일까요? 전 절대 아니라고 보는데, 이것도 보는 입장에서 다를 수 있을 듯 합니다. 선진국은 아니라고 해도 이 나라의 기득권층이 지켜야 할 것은 신자유주의 경제학에서 지키고자 하는 것과 동일하지 않을까 합니다. 물론, 비약이 심할 수도 있겠네요.
하지만, 현재 이 나라의 기득권층을 대변하고 있는 이명박 정부와 한나라당을 보면, 정말 한심하기 그지 없습니다. 하지만, 더 한심한 것은 가진 것도 없으면서 노예 근성인지 명확한 시각을 갖지 못하고, 그저 이명박 정부와 한나라당을 지지하는 국민들이 아닐까 하네요. 만약, 저도 수십억을 가지고 있으면서 강남 고층 아파트에서 산다면, 한나라당을 적극 지지하지 않았을까 합니다.

나중에 시간을 내서 장하준 교수의 다른 책들도 읽어 보아야 하겠습니다. 인문적 교양을 넓히는 것이 생각보다 재미있다는 것을 느낀 점도 이 책을 읽으면서 얻은 소득이 아닐까 합니다.

P.S.
장기 집권을 하던 자민당이 드디어 무너졌습니다. 변화를 희망하는 일본 국민들이 드디어 민주당을 압도적으로 지지하면서 일본 정치의 한 획을 그었습니다. 미국에서도 공화당을 무너뜨리고, 민주당이 집권하고, 일본도 마찬가지인데, 그보다 앞섰던 한국은 오히려 쇠퇴하는 느낌입니다. 부디 일본의 정치 개혁이 성공을 해서 동북아 안정과 한국과의 관계 개선에 성과가 있었으면 합니다.

'독서노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뱁파이어와의 인터뷰  (0) 2009.10.16
4개의 통장  (2) 2009.09.26
나쁜 사마리아인들  (0) 2009.08.31
Ex Libris HJK - 똑똑한 돈  (0) 2009.07.14
Ex Libris HJK - 게이머즈 무크 Vol.1  (0) 2009.07.14
서재 결혼시키기  (0) 2009.07.09
Trackback 0 Comment 0
prev 1 ··· 30 31 32 33 34 35 36 37 38 ··· 90 next